임시완, 日 도쿄 팬미팅 성료 "팬들과 만날 수 있는 시간에 소중함 느껴"
상태바
임시완, 日 도쿄 팬미팅 성료 "팬들과 만날 수 있는 시간에 소중함 느껴"
  • 강연우 기자
  • 승인 2023.02.07 2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임시완이 2월 2일~3일 양일간 일본 도쿄에서 열린 팬미팅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사진은 팬미팅 현장. 제공=플럼에이앤씨.
배우 임시완이 2월 2일~3일 양일간 일본 도쿄에서 열린 팬미팅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사진은 팬미팅 현장. 제공=플럼에이앤씨.

배우 임시완이 일본 도쿄에서의 팬미팅을 성공적으로 마치며 글로벌 인기를 입증했다.

약 8년 만에 개최된 이번 '2023 임시완 팬미팅 WHY I AM in TOKYO'(와이 아이 엠 인 도쿄)는 일찍이 전석 매진, 오랜만에 일본을 찾은 만큼 팬들의 더욱 뜨거워진 성원을 느낄 수 있는 시간이었다.

2월 2일과 3일 양일간 도쿄 휴릭홀도쿄(Hulic Hall Tokyo)에서 열린 이번 팬미팅에서 임시완은 드라마 트레이서 OST 'fire'(파이어)를 파워풀한 댄스와 라이브로 소화, 강렬한 무대로 팬미팅의 화려한 서막을 열었다. 열렬한 환호 속 임시완은 팬들이 사전 투표로 참여한 '임시완 드라마 어워즈' 토크를 비롯하여 Q&A, OX 게임 등 풍성한 코너를 통해 유쾌한 입담과 함께 활발한 소통을 이어갔다.

이어 임시완은 가수 박효신이 리메이크하여 많은 사랑을 받은 '눈의 꽃'의 원곡부터 어쿠스틱 버전으로 재해석한 드라마 '런 온'의 OST '나 그리고 너', 군 입대 전 팬들을 위해 발매한 곡 '째깍째깍'을 퍼포먼스와 함께 선보여 열기를 더했다. 임시완은 이번 팬미팅을 위해 다양한 아이디어로 기획에 참여하며 남다른 열정을 선보였기에 임시완과 팬들 모두에게 특별한 즐거움을 선사할 수 있었다 .

이틀간의 공연을 통해 감미로운 발라드부터 화려한 퍼포먼스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뽐내며 시종일관 공연장을 뜨겁게 달군 임시완은 "눈앞에 있을 땐 당연하게 생각되던 것들이 지나고 보면 새삼 소중했던 것이었다는 걸 깨달았다. 시간이 훌쩍 지나가 버릴 줄은 몰랐다"오랜만에 팬들과의 만남을 가진 소감을 전했다. 

이어 "8년이란 긴 세월이 여러분들과 직접 만날 수 있는 시간에 대한 소중함을 크게 남겨줬다. 앞으로 함께 할 시간들 더 소중히 보냈으면 좋겠다"라며 진심 어린 편지로 감동을 안겨주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