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글로벌 하늘채 ‘카투홈 서비스’, 신형 그랜저에 탑재
상태바
코오롱글로벌 하늘채 ‘카투홈 서비스’, 신형 그랜저에 탑재
  • 나광국 기자
  • 승인 2022.12.09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에서 세대 조명·난방·가스밸브·환기 등 제어
코오롱글로벌 하늘채 카투홈 서비스 모습. 사진=코오롱글로벌 제공
코오롱글로벌 하늘채 카투홈 서비스 모습. 사진=코오롱글로벌 제공

[매일일보 나광국 기자] 코오롱글로벌은 전용 홈 사물인터넷(IoT) 플랫폼 ‘하늘채 IoK’로 구현한 ‘카투홈 서비스’가 현대자동차 ‘디 올 뉴 그랜저’에 탑재됐다고 9일 밝혔다.

이번에 탑재한 카투홈 서비스는 차량 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통해 하늘채 IoK와 연결된 기기들을 모니터링 및 제어할 수 있게 하는 서비스다. 입주민은 카투홈 서비스를 활용해 차에서도 원격으로 손쉽게 집안의 조명·난방·가스·콘센트 대기전력·세대 내 환기 등을 제어할 수 있다.

이번 서비스를 위해 코오롱글로벌은 지난 5월 현대차그룹, 코오롱베니트와 ‘홈투카·카투홈 서비스 제공을 위한 협약’을 맺고 서비스 상용화를 위한 협업을 진행했다.

코오롱글로벌과 현대차그룹은 디 올 뉴 그랜저 차량을 시작으로 원격 서비스가 가능한 기존 차량에도 내비게이션 업데이트를 통해 카투홈 서비스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홈투카 서비스도 연동 개발해 집과 자동차를 양방향에서 제어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코오롱글로벌 관계자는 “현대차그룹과의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카투홈 서비스를 본격 제공하고 입주민 편의성을 강화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입주민 라이프스타일 변화를 적극 반영해 최첨단 기술을 개발 및 적용하고 진보된 삶의 가치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