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출판인이 뽑은 올해의 책 '물고기는 존재하지 않는다'·올해의 출판사 '오월의봄'선정
상태바
2022 출판인이 뽑은 올해의 책 '물고기는 존재하지 않는다'·올해의 출판사 '오월의봄'선정
  • 김종혁 기자
  • 승인 2022.12.01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라딘, 올해의 책과 올해의 출판사·올해의 저자 등 출판인이 선정한 설문 결과 공개
출판인 선정 올해의 저자, 김연수, 김훈, 자청, 정보라, 진은영 등...
2022 출판인 선정 올해의 책 '물고기는 존재하지 않는다'

[매일일보 김종혁 기자] 인터넷 서점 알라딘에서 출판인이 선정한 2022년 올해의 책과 올해의 출판사, 올해의 저자 등의 결과를 공개했다.

알라딘은 2022년을 보내며 출판계 종사자를 대상으로 올해의 책과 올해의 출판사, 올해의 저자 선정 등의 설문을 진행한 결과, <물고기는 존재하지 않는다>가 올해의 책으로 <오월의봄>이 올해의 출판사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출판인 선정 올해의 저자로는 김연수, 김훈, 자청, 정보라, 진은영 등이 뽑혔다.

출판인 선정 올해의 책으로 선정된 <물고기는 존재하지 않는다>는 국내에 2021년 12월 출간돼 서점과 언론이 주목을 받은 후 해당 도서를 읽어본 독자들의 입소문을 타고 판매량이 올라 종합 베스트셀러 1위를 유지했다. 꾸준히 판매량이 유지돼 상반기 전체 판매량 1위를 차지한 도서다. 현재 알라딘이 진행 중인 2022 올해의 책 투표에서도 전체 2위를 달리고 있다.

한편 출판인들이 뽑은 올해의 출판사는 오월의봄이 뽑혔다.

출판인들은 오월의봄을 "언제나 믿음직스러운, 종종 놀라운 행보를 보여주는 출판사”, “대한민국의 현실을 되돌아보게 하는 주옥 같은 작품들을 펴낸 곳", "원래 책을 꾸준히 잘 펴내는 출판사로 올해도 시의적절한 책들 및 국내 저자들의 여러 책들을 골고루 펴내서 훌륭하다"고 평했다.

올해의 저자로는 김연수, 김훈, 자청, 정보라, 진은영이 뽑혔다.

김연수는 9년 만에 <이토록 평범한 미래> 소설집을 펴냈으며, 김훈의 <하얼빈>은 종합베스트셀러 1위를 오래 지켰다. 자청은 <역행자>로 장기간 자기계발 분야 1위에 올랐고, 정보라는 소설집 <여자들의 왕>, SF앤솔로지 <이토록 아름다운 세상에서>를 썼으며, <저주토끼>로 2022 부커상 인터내셔널 최종 후보에 선정되기도 했다. 진은영은 <나는 오래된 거리처럼 너를 사랑하고> 시집을 쓰고, 실비아 플라스의 <에어리얼>을 번역했다.

또한 설문에서는 주제별 올해의 책이란 주제로 △올해의 표지 △올해의 문학 △올해의 인문·교양 △올해의 그림책·어린이책 △올해의 만화 △올해의 번역서를 뽑았다. 올해가 가기 전에 동료에게 권하고 싶은 책 추천도 받았다.


좌우명 : 아무리 얇게 저며도 양면은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