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안전公, 임직원 걸음 모아 ‘자립준비 청년’ 지원
상태바
한국교통안전公, 임직원 걸음 모아 ‘자립준비 청년’ 지원
  • 조성준 기자
  • 승인 2022.11.28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지난 25일 ‘탄소중립 2050 걸음기부 챌린지’를 통해 적립한 4100만원을 사랑의 열매에 전달했다고 28일 밝혔다. 사진=한국교통안전공단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지난 25일 ‘탄소중립 2050 걸음기부 챌린지’를 통해 적립한 4100만원을 사랑의 열매에 전달했다고 28일 밝혔다. 사진=한국교통안전공단

[매일일보 조성준 기자] ‘탄소중립 2050 걸음기부 챌린지’는 한국교통안전공단이 탄소중립을 주제로 올해 처음 진행하는 ESG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아동양육시설에서 보호 종료 후 홀로 사회로 진출하는 자립준비 청년을 지원하기 위해 시행됐다.

지난 10월 한 달간 공단 임직원은 2050년 탄소중립을 기원하는 마음으로 총 5000만여 걸음을 적립해 2050만원의 후원금을 조성했으며, 같은 기간 걸음기부 캠페인을 운영한 ㈜한국전력기술과 함께 총 4100만원을 김천시 보호 종료 청년들을 위한 자립지원 사업에 기부했다.

아울러 공단은 취업 및 학업 준비 프로그램 등 협력을 통해 독립적인 생활을 준비하는 청년들이 안정적으로 자립하고 우리 사회의 소중한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