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메리츠증권 미국채 10년·30년물 ETN 시리즈 상장
상태바
[AD] 메리츠증권 미국채 10년·30년물 ETN 시리즈 상장
  • 이채원 기자
  • 승인 2022.11.28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레버리지와 인버스2X 등 동시 상장
사진=메리츠증권
사진=메리츠증권

[매일일보 이채원 기자] 메리츠증권(대표이사 최희문)은 미국채 10년물에 투자하는 상장지수증권(ETN) 4개 종목과 미국채 30년물에 투자하는 ETN 4개 종목을 상장했다.
 

미국채 10년물을 추종하는 ‘메리츠 미국채10년 ETN(H)’, ‘메리츠 레버리지 미국채10년 ETN(H)’, ‘메리츠 인버스 미국채10년 ETN(H)’, ‘메리츠 인버스 2X 미국채10년 ETN(H)’과 미국채 30년물을 추종하는 ‘메리츠 미국채30년 ETN(H)’, ‘메리츠 레버리지 미국채30년 ETN(H)’, ‘메리츠 인버스 미국채30년 ETN(H)’ ‘메리츠 인버스 2X 미국채30년 ETN(H)’이 그것이다. 
 
국내 상장지수펀드(ETF) 시장에서선물이 아닌 미국채 현물을 추종하고 레버리지 및 인버스2X 방식으로 투자할 수 있는 종목은 메리츠증권의 ETN이 최초로 상장한 바 있다.
 
미국채10년 ETN(H)은 대표적인 장기 투자상품으로 미국채 10년물 3개 종목으로 구성된 기초지수에 각각 1배와 2배, 그리고 인버스 형태로 투자가 가능하다. 메리츠 미국채30년 ETN(H)은 메리츠 미국채 10년 ETN(H) 시리즈 보다도 기초자산의 만기가 초장기로 긴 만큼 금리 변동에 따른 가격의 변화가 더욱 크다. 이런 이유로 미국채 금리 변화 방향에 더 적극적으로 대비하려는 투자자들에게 적합한 상품이다. 환헤지(H)를 실시해 환율 변동 위험 없이 투자할 수 있다는 것 또한 해당 종목들의 장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