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히트2’, 넥슨재단·한국해비타트와 ‘히트투게더’ 캠페인 실시
상태바
넥슨 ‘히트2’, 넥슨재단·한국해비타트와 ‘히트투게더’ 캠페인 실시
  • 박효길 기자
  • 승인 2022.11.24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거환경 개선 필요한 곳에 기금 전달 예정…12월 유저 간담회에서 세부 공개
(왼쪽부터) 김정욱 넥슨재단 이사장, 박영식 넥슨게임즈 PD, 윤형주 한국해비타트 이사장이 ‘히트투게더’ 캠페인 협약을 진행했다. 사진=넥슨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넥슨은 자사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히트2’에서 넥슨재단 및 한국해비타트와 협약을 맺고 ‘히트투게더’ 캠페인을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히트투게더’는 ‘히트2’ 유저들이 그간 보내온 성원을 사회에 선한 영향력으로 보답하고자 마련한 캠페인으로 ‘복구’라는 키워드 아래 게임 내 히든 쿠폰(복구권) 등장에 맞춰 넥슨재단과 함께 도움이 필요한 곳에 따뜻한 마음을 전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넥슨은 ‘히트투게더’의 기부처로 ‘모든 사람에게 안락한 집이 있는 세상’을 비전으로 안락하고 안전한 보금자리를 만드는 주거복지 전문 국제 비영리단체 한국해비타트를 선정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주거 환경 개선이 필요한 아동 가정이나 재난으로 인한 복구 등 지원이 필요한 곳에 기금을 전달할 계획이다.

넥슨은 오는 12월 17일 진행되는 ‘히트2’ 오프라인 길드 초청 간담회 ‘히트투나잇’에서 이번 ‘히트투게더’ 캠페인을 통해 진행되는 구체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유저들에게 첫 소개할 예정이다.

박영식 넥슨게임즈 PD는 “유저분들이 히트2에 보내주신 응원 덕택에 뜻깊은 나눔을 진행하게 되어 감사한 마음”이라며 “히든 쿠폰이 게임 내에서 파괴된 무기 등을 복구해주는 것처럼, 히트투게더를 통해 도움이 필요한 곳에 삶의 터전을 복구해드리고자 하니 계속해서 따뜻한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넥슨과 넥슨재단은 우리 사회의 손길이 미치지 못하는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의료 시설 확충, 교육 저변 확대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히트2’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담당업무 : 게임, IT 전반
좌우명 : 밥값은 하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