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링크, ‘착한 기부 릴레이’ 캠페인으로 사회 취약 계층과 따뜻한 온기 나눠
상태바
SK텔링크, ‘착한 기부 릴레이’ 캠페인으로 사회 취약 계층과 따뜻한 온기 나눠
  • 박효길 기자
  • 승인 2022.11.24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 관심과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과 따뜻한 온기를 나누기 위해 ‘착한기부 릴레이’ 캠페인 전개
김문겸 SK텔링크 경영지원 담당(오른쪽)과 사회적기업 숲스토리 김경호 대표가 중고 물품 기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K텔링크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SK텔링크가 사회적 관심과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과 따뜻한 온기를 나누기 위해 ‘착한기부 릴레이’ 캠페인을 이어간다고 24일 밝혔다.

‘착한기부 릴레이’ 캠페인은 사회 취약 계층의 생활 안정과 복지 증진을 위해 SK텔링크 구성원들이 만들어가는 기부 행사로, 작년에 이어 올해도 사회공헌 네트워크 행복얼라이언스의 ‘행복상자 캠페인’ 및 리사이클 브랜드 ‘숲스토리’와 함께 ‘착한 기부’ 활동을 이어간다.

‘행복상자 캠페인’은 행복얼라이언스가 매년 영양간식, 위생용품, 간편식 등 멤버사가 기부한 현물을 ‘행복상자’에 담아 전국 결식우려아동에게 전달하는 기부행사다. SK텔링크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행복상자 캠페인’에 참여해 ‘SK국제전화 00700’ 30분 무료 통화권 200매를 기부, 행복도시락을 지원받는 결식우려 다문화가정 아동 200명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로 인해 3년만에 ‘행복상자 오프라인 포장 봉사활동’이 재개됨에 따라 SK텔링크 구성원들이 행복상자를 포장하는 자원봉사에 참여해 따뜻한 이웃사랑 나눔을 실천한다.

23일에는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경영의 일환으로 11월 한 달 간 임직원들이 기증한 중고 도서 및 안쓰는 텀블러를 ‘숲스토리’는 에 기부하는 전달식을 진행했다. ‘희망을심는나무 사회적협동조합’이 운영하는 ‘숲스토리’는 기업과 개인의 기증과 나눔으로 운영하는 리사이클 매장으로, 기부받은 물품을 깨끗하게 손질해 재상품화한 후 매장에 진열·판매한다.

이 과정에서 발달장애인은 비장애인 근로자와 함께 세척, 건조뿐 아니라 상품 포장, 물류 작업, 매장 판매 등 여러 업무에 고용돼 일자리 창출은 물론 버려지는 물건을 리사이클링해 재활용률을 높이고 있다.

SK텔링크는 향후에도 아름다운 기부 주간을 정해 나에게는 필요하지 않으나 타인은 사용 가능한 도서, 의류, 가방, 모자 등 다양한 물품들을 모아 ‘숲스토리’에 기부할 예정이다.

김문겸 SK텔링크 경영지원 담당은 “가치있는 기부와 아름다운 나눔의 문화 확산에 동참하기 위해 ‘착한기부 릴레이’ 캠페인을 이어가고 있다”라며, “어려운 시기 서로 돕고 응원하는 문화가 더욱 활발해지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담당업무 : 게임, IT 전반
좌우명 : 밥값은 하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