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몽규 회장과 벤투, 벨 감독 등 축구계 인사, 이태원 사고 분향소 조문
상태바
정몽규 회장과 벤투, 벨 감독 등 축구계 인사, 이태원 사고 분향소 조문
  • 이용 기자
  • 승인 2022.11.01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오전 서울시청 앞 광장 분향소서 조문
사진=대한축구협회

[매일일보 이용 기자] 정몽규 대한축구협회장을 비롯한 협회 임원진과 파울루 벤투 남자대표팀 감독, 콜린 벨 여자대표팀 감독이 1일 오전 서울시청 앞 광장에 마련된 이태원 사고 희생자 분향소에 들러 조문했다.

조문을 마친 정몽규 회장은 “슬픈 마음을 가눌 길이 없다. 축구계를 대표해서 상심이 크실 유족들에게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 다치신 분들도 하루 빨리 완쾌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은 “안타까운 사고 소식을 듣고 정말 깜짝 놀랐고, 믿을수 없었다. 지금도 마음이 무척 아프다. 저희들의 위로가 희생자 가족들의 슬픔에 작으나마 위안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콜린 벨 감독도 “유가족분들께 진심어린 애도를 표한다. 고인들은 우리의 기억속에 오랫동안 남아있을 것이다. 희생자분들의 명복을 빌며, 부상 당하신 분들을 비롯해 모두의 안녕과 건강을 위해 기도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