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오토에버, 폐그물 재활용 ‘앞치마 만들기’ 봉사활동
상태바
현대오토에버, 폐그물 재활용 ‘앞치마 만들기’ 봉사활동
  • 박효길 기자
  • 승인 2022.10.05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직원 및 가족 130여명이 참여…앞치마 관악구 지역아동센터에 배분
현대오토에버가 자원순환을 위한 임직원 가족 봉사활동의 일환으로 해피피플과 함께 버려지는 폐그물을 재활용한 ‘업사이클링 앞치마 만들기’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사진=현대오토에버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현대오토에버가 자원순환을 위한 임직원 가족 봉사활동의 일환으로 해피피플과 함께 버려지는 폐그물을 재활용한 ‘업사이클링 앞치마 만들기’ 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현대오토에버 임직원 및 가족 130여명이 참여했다. 제작된 앞치마는 관악구 지역아동센터에 골고루 배분돼 급식 활동과 다양한 센터 프로그램 진행 시 사용할 수 있도록 전달했다. 

업사이클링 앞치마는 유령어업으로 불리는 폐그물에 의한 해양 생물들의 피해를 줄이고, 수거와 보관이 어려워 버려지는 폐그물을 재원료로 업사이클링하여 앞치마 원단으로 활용한다. ‘지구를 지키자’라는 메시지를 담은 업사이클링 앞치마는 사회복지단체와 지역아동센터의 프로그램뿐만 아니라 벽화나 도색과 같은 사회적 나눔 활동에도 사용된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양윤호 현대오토에버 책임은 “봉사활동으로 제작된 물품이 수혜자에게 유용하게 사용되길 바란다”며 우리가 참여한 봉사활동이 사회적 이슈인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실천 경영에 부합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현대오토에버는 지속가능발전목표(UN-SDGs)에 발맞춰 자연 자원의 지속 가능한 관리 및 효율적 사용에 따른 나눔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해피피플은 지정기부금 단체로서 유엔경제사회이사회(ECOSOC)로부터 특정 분야 협의 지위를 부여받은 국제 비정부기구(NGO) 단체다.

담당업무 : 게임, IT 전반
좌우명 : 밥값은 하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