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문화재단, 전국 지역아동센터·도서관에 그림책 4천여권 기부
상태바
NC문화재단, 전국 지역아동센터·도서관에 그림책 4천여권 기부
  • 박효길 기자
  • 승인 2022.09.27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간 출간을 계기로 다양성이 존중되는 사회 문화 조성을 위한 메시지 확산 활동 전개
NC문화재단이 지난 7월 출간된 ‘난 크고 넌 작다’를 포함해 ‘동구관찰’, ‘바람’ 등 NC문화재단이 펴낸 그림책 3종의 그림책 4000여권을 전국 지역아동센터 1200여곳, 소규모 도서관 500여곳에 기부했다. 사진=NC문화재단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NC문화재단이 전국의 지역아동센터 1200여곳, 소규모 도서관 500여곳에 총 4000여권의 그림책을 기부했다고 27일 밝혔다.

NC문화재단은 아동·청소년들이 편견 없는 열린 시각을 갖도록 돕고, 나아가 다양성이 존중되는 사회 문화 조성을 위해 2018년부터 동화책 출판을 시작했다. 이번에 기부한 도서는 지난 7월 출간된 ‘난 크고 넌 작다’를 포함해 ‘동구관찰’, ‘바람’ 등 NC문화재단이 펴낸 그림책 3종이다.

장애를 가진 소년과 반려 고양이의 우정을 그린 ‘동구관찰’, 어디로든 날아갈 수 있는 바람으로 변한 소년의 여정을 그린 ‘바람’, 소년과 애벌레가 서로의 다름을 편견 없이 받아들이는 순수함을 그린 ‘난 크고 넌 작다’는 모두 편견 해소와 다양성 존중에 대한 메시지가 담겨있다.

NC문화재단은 지역아동센터 보호 아동 외에도 더 많은 아이들이 책을 접할 수 있도록 주요 공립 도서관과 소규모 민간 도서관 약 500곳에도 신간 ‘난 크고 넌 작다’를 기부했다.

NC문화재단 관계자는 “본 사업은 사회에 다양성 존중 등 공익적 메시지를 확산하는 것이 핵심 목적”이라 강조하며 “신규 도서 출간을 계기로 책에 담긴 메시지를 더욱 널리 알리기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방식으로 홍보 활동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NC문화재단은 그림책 홍보 활동의 일환으로써 이번 기부를 시작으로 그림책 작가와 독자의 대담, 독자 후기 인터뷰 등을 담은 영상 시리즈를 재단 유튜브에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담당업무 : 게임, IT 전반
좌우명 : 밥값은 하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