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G밸리 오프라인 수출상담회 개최
상태바
금천구, G밸리 오프라인 수출상담회 개최
  • 김현아 기자
  • 승인 2022.09.27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바이어와 1대1 매칭해 중소기업 해외시장 판로개척 지원
수출상담회 후 국내기업 제품 샘플 발송, 맞춤형 수출 컨설팅
금천구가 28일 G밸리 오프라인 수출상담회를 개최한다. 2019년에 개최된 G밸리 수출상담회 모습. 사진=금천구 제공 
금천구가 28일 G밸리 오프라인 수출상담회를 개최한다. 2019년에 개최된 G밸리 수출상담회 모습. 사진=금천구 제공 

[매일일보 김현아 기자] 금천구가 해외시장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28일 G밸리 오프라인 수출상담회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G밸리 수출상담회는 G밸리 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금천구, 서울산업진흥원(SBA), 구로구, 한국산업단지공단이 공동으로 주관하며, 포포인츠 바이 쉐라톤 서울 구로 호텔에서 열린다.

 이번 수출상담회에는 G밸리 및 서울시 소재 중소기업 40여 개와 20여 개의 해외바이어가 참가할 예정이다.

 금천구는 IT·정보통신 및 유망분야의 해외 바이어들을 초청하고, 사전에 참여 기업과 1대1 매칭을 완료했다. 또한 행사 종료 후에도 참여 기업에 제품 샘플 발송, 맞춤형 수출 컨설팅, 후속 미팅 및 통역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중소기업의 판로 확대와 지역 경제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라며 “앞으로도 G밸리 중소기업들이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