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게임즈표 블록체인 ‘보라’, 하반기 공략 시동
상태바
카카오게임즈표 블록체인 ‘보라’, 하반기 공략 시동
  • 박효길 기자
  • 승인 2022.09.13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라, 카카오게임즈 자회사인 메타보라가 운영 중인 블록체인 플랫폼
‘버디샷’ 3분기 출시 전 사전예약 실시…‘컴피츠’ 4분기 서비스 예정
메타보라가 운영하는 블록체인 기반 콘텐츠 플랫폼인 보라가 온보딩 게임 ‘아키월드’를 지난 1일 정식으로 출시했다. 사진=메타보라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블록체인 플랫폼 ‘보라’가 올 하반기 공략에 시동을 걸었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카카오게임즈 자회사 메타보라의 블록체인 기반 콘텐츠 플랫폼인 보라가 지난 1일 정식 출시된 첫 온보딩 게임 ‘아키월드’를 시작으로 하반기부터 다양한 라인업을 선보이며 본격적인 글로벌 시장 진출에 나선다.

보라네트워크는 지난 8월 코리아블록체인위크(KBW) 2022에 참여해 ‘폴리곤’과의 크로스체인 환경 구축을 발표했다. 현재의 메인넷인 클레이튼뿐만 아니라 향후 다양한 글로벌 블록체인 네트워크로의 접근성을 높여, 이용자들이 보다 쉽게 보라 온보딩 게임들의 디지털 자산을 유통하고, 게임 내 경제 활동을 촉진한다는 계획이다.

보라가 처음으로 선보인 블록체인 게임 ‘아키월드’는 엑스엘게임즈의 히트작 ‘아키에이지’를 기반으로 만든 PC 온라인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이다. ‘아키월드’는 오픈월드 속 토지 대체불가능토큰(NFT)와 토크노믹스 경제 생태계를 접목한 게임이다. 이용자가 게임 내 토지에 자신의 텃밭과 집을 짓고 농작물을 수확하면서 생산된 결과물을 인게임 거래소에서 게임 토큰으로 교환하고, 해당 토큰을 보라 포탈을 통해 환전, 실질적인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시스템이 특징이다.

글로벌 블록체인 게임 순위를 알아볼 수 있는 ‘플레이투언 홈페이지’에서는 지난 4일 기준 ‘아키월드’가 가장 많은 이용자가 방문한 게임’ 순위 1위를 차지했으며, 세계 최대 NFT 거래소 ‘오픈씨’의 ‘트레이딩 카드’ 분야에서 ‘토지 NFT’와 ‘팬덤카드 NFT’ 거래량 1위와 4위를 각각 기록하며 뜨거운 관심을 증명하고 있다.

보라 플랫폼의 온보딩 게임 ‘버디샷’은 지난 6일 사전 예약을 시작하며 3분기 출시 준비에 한창이다. 사진=메타보라 제공

보라 플랫폼의 또 다른 온보딩 게임 ‘버디샷’도 지난 6일 사전 예약을 시작하며 3분기 출시 준비에 한창이다. 메타보라가 개발 중인 ‘버디샷’은 카카오게임즈의 ‘프렌즈샷: 누구나골프’를 블록체인 버전으로 컨버팅한 게임으로, 카카오프렌즈 지식재산(IP) 캐릭터들로 자신만의 골프팀을 만들고, 다양한 플레이어와 실시간으로 경쟁한다.

이용자들은 ‘버디샷’을 즐기면서 획득한 ‘골드’를 활용해 인게임 거래소에서 ‘버디토큰’으로 교환, 보라 포탈을 통해 수익을 창출할 수 있으며, 성장시킨 캐릭터를 NFT화하는 등 ‘인조이 앤 언(즐기며 버는)’의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이 외에도, 글로벌 3억 다운로드를 달성하며 스포츠 게임의 명가로 등극한 라이징윙스의 블록체인 게임 ‘컴피츠’가 올 4분기 출시 목표로 준비 중이며, 야구를 테마로 한 스포츠 시뮬레이션 프로젝트 ‘베이스볼 더 블록(가칭)’,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미니게임 프로젝트 ‘보라배틀(가칭)’도 연내 출시를 목표로 막바지 개발 중이다.

앞서 보라네트워크는 지난 2월 ‘보라 2.0’ 파트너스데이를 기점으로 게임,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등 다양한 콘텐츠 분야의 파트너사들과의 협업을 본격화하고 있다. 여기에, 4월에는 보라 2.0 백서를 공개하고 NFT 마켓플레이스, 토큰 변환 서비스 등 보라 플랫폼 서비스의 허브 역할을 하는 보라 포탈을 오픈한 바 있다. 또, 글로벌 블록체인 플랫폼과의 크로스체인 구축과 함께 게임 토큰을 보라 코인으로 변환할 수 있는 DEX를 오픈하는 등 본격적인 블록체인 시장 공략에 나설 전망이다.

담당업무 : 게임, IT 전반
좌우명 : 밥값은 하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