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코로나19 원스톱 진료 기관’ 운영
상태바
당진시, ‘코로나19 원스톱 진료 기관’ 운영
  • 오범택 기자
  • 승인 2022.08.22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재유행 대비해 시민 대상 통합서비스 제공
당진시보건소 전경
당진시보건소 전경

[매일일보 오범택 기자] 당진시가 코로나19 재유행을 대비해 호흡기 증상이 있는 시민을 대상으로 원스톱 진료 기관을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코로나 19 원스톱 진료기관’은 검사․진료․처방까지 한 번에 가능한 호흡기환자 진료 기관이다.

또한 원스톱 진료 기관에서는 코로나 감염 의심자뿐 아니라 확진자의 대면․비대면 진료도 가능하다.

특히 당진종합병원은 야간 진료와 입원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또 코로나 검사로 확진이 되면 검사 및 치료 관련 비용의 70%를 지원 받고, 치료제 중 하나인 팍스로비드는 100% 무료 지원된다.

시 관계자는“시민의 건강을 위해 원스톱 진료 기관 지속적으로 늘리고 있으며, 추가되는 원스톱 진료 기관은 당진시청 코로나19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고 안내하면서 방문 진료를 원할 경우 감염 최소화를 위해 반드시 전화를 통해 예약 후 방문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코로나 확진자 중 그 증세가 심각한 응급 환자의 경우 보건소를 통하지 않고도 119 또는 자차를 이용해 응급실 진료가 가능하다.

 

당진=오범택 기자 hiddencord@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