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40대 모터보트 운항자 음주숙취로 적발돼
상태바
여수해경, 40대 모터보트 운항자 음주숙취로 적발돼
  • 손봉선 기자
  • 승인 2022.08.12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주 숙취상태인 조종자가 0.4톤급 모터보터를 운항하고 있다.
음주 숙취상태인 조종자가 0.4톤급 모터보터를 운항하고 있다.

[매일일보 손봉선 기자] 여수해양경찰서(서장 박제수)는 “술에 취한 상태로 0.4톤급 모터보트(승선원 2명)를 운항한 조종자 A씨(40대, 관광객)를 수상레저안전법위반 혐의로 적발했다”고 12일 밝혔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모터보트 조종자 A씨는 지난 10일 오전 10시께 여수시 돌산읍 우두리 해상에서 혈중알코올농도 0.054% 상태로 모터보트를 조종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전날 마신 술이 깨지 않은 채 모터보트를 조종해 레저(낚시)활동 중 음주 운항 특별단속 중인 여수해경 봉산파출소 연안구조정에 적발됐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음주 운항은 인명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매우 위험한 범죄행위인 만큼 경각심을 가져야 한다” 며, ”전날의 과음으로 인한 숙취가 남아 있다면 운항(조종) 하지 않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