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소방서, 생활안전순찰대 교통사고 현장 수습
상태바
무안소방서, 생활안전순찰대 교통사고 현장 수습
  • 서정욱 기자
  • 승인 2022.08.12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순대 교통사고 수습.(사진제공=무안소방서)
생순대 교통사고 수습 모습.(사진제공=무안소방서)

[매일일보 서정욱 기자] 무안소방서(서장 박의승) 지난 7월 29일 현경면 119생활안전순찰대는 활동 중 교통사고 현장을 목격하고 발 빠른 수습에 나서 2차 사고 등의 피해를 예방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생활안전순찰대는 활동을 마치고 귀서 중 차대차 사고를 발견하여 2차 사고를 막기 위해 수신호를 하며 일대 교통상황을 정리했고 사고 차량에서 불이 날 경우를 대비하여 수시로 차량 상태를 확인했다.

또한 사고 충격으로 고통을 호소하는 운전자를 살피고 간호하며 현장 도착한 구급대원에게 환자 상태를 설명하고 응급처치를 받을 수 있도록 도왔다.

무안소방서 관계자는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소방관으로서 운전자를 구조할 수 있었음에 보람을 느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