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아이쿱생협, 용인특례시 취약계층 청소년 위한 나눔 펼쳐
상태바
용인아이쿱생협, 용인특례시 취약계층 청소년 위한 나눔 펼쳐
  • 김길수 기자
  • 승인 2022.08.12 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3만원 상당 생리대 키트 100개 기탁

[매일일보 김길수 기자] 용인특례시의 취약계층 청소년들을 위해 용인아이쿱소비자생활협동조합(이사장 이소향)이 따뜻한 나눔을 펼쳤다.

용인특례시청 전경
용인특례시청 전경

이소향 이사장 및 관계자들은 12일 용인시를 방문해 153만원 상당의 생리대 키트 100개를 기탁했다. 

생리대 키트는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저소득 청소년 및 쉼터 이용 청소년 등에 지원될 예정이다.

용인아이쿱소비자생활협동조합은 조합원과 생산자가 함께 운영하는 사업체인 자연드림을 기반으로 윤리적 소비와 생산을 실천하는 협동조합이다.

지난 2020년부터 매년 세계청소년의 날(8월12일)에 생리대 키트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이소향 이사장은 ”우리 사회에는 아직도 생필품인 생리대 구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여성 청소년들이 많다“며 ”취약계층 청소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세계청소년의 날은 청소년의 복지·생계 향상을 목표로 국제연합(UN)이 지난 1999년에 제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