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진 성남시장, “예비비 활용, 신속한 복구 총력을 기울일 것”
상태바
신상진 성남시장, “예비비 활용, 신속한 복구 총력을 기울일 것”
  • 김길수 기자
  • 승인 2022.08.12 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일보 김길수 기자] 신상진 성남시장은 11일 계획된 휴가를 반납하고, 금일 오전 분당구에 위치한 불정교, 돌마교 인근 탄천 수해 현장을 방문했다.

신상진 성남시장 "예__속한 복구 총력을 기울일 것"
신상진 성남시장 "예__속한 복구 총력을 기울일 것"

현장은 탄천 범람으로 인해 산책로 가로등, 운동기구, 울타리 등의 시설물이 훼손됐고, 산책로엔 많은 토사물이 쌓여 시는 현재 복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신 시장은 현장에서 관계 부서에 “시민의 안전이 최우선이다. 탄천의 흐름을 방해하는 방해물 제거와 빗물받이 작업 등을 신속히 조치하고 재발 방지에도 최선을 다할 것”을 주문했다.

이어 “성남시는 예비비를 활용해 신속한 수해 복구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소속 공무원들은 물론, 자원봉사자를 모집해 부족한 인력을 최대한 지원하고 사전 대비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성남시 전직원 1/2, 약 1,000여명의 직원이 수해 지역으로 출장해 피해 복구 활동에 동참했으며 익일 안전관리자문단과 함께 은행근린공원, 은행동 인근 빌라, 단대동 산지 등 수해 위험지역을 선제적으로 안전점검 할 예정이다.

또한 신 시장은 현장에서 만난 시민들의 안부를 물으며 “시민 여러분의 목소리에 더욱 귀 기울이겠다. 탄천 산책로 정비, 전지 작업 등의 건의 내용은 적극 검토해 반영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