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Z플립4, 연결성·카메라 강화…감각적 폴더블폰
상태바
갤럭시Z플립4, 연결성·카메라 강화…감각적 폴더블폰
  • 여이레 기자
  • 승인 2022.08.10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터리 용량 12% 증가…30분만에 최대 50%까지 충전
'플렉스 모드', 메타 등과 연결성 강화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 사장이 신작 '갤럭시 Z 플립4'를 펼쳐보이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매일일보 여이레 기자] 삼성전자는 10일 '삼성 갤럭시 언팩 2022'를 통해 차세대 폴더블 스마트폰인 '갤럭시 Z 플립4'를 전격 공개했다. 배터리 용량과 내구성은 더욱 강화됐고 '스마트싱스'를 통한 연동도 확대됐다.

'갤럭시 Z 플립4'는 삼성의 4세대 폴더블폰으로 업그레이드된 성능과 확장된 폴더블 사용성으로 사용자 개개인에게 보다 최적화된 경험을 제공한다. 폰을 열지 않아도 커버디스플레이에서 바로 전화 걸기와 문자 답장도 가능하다. 

세련된 디자인

'갤럭시 Z 플립4' 제품 이미지. 사진=삼성전자 제공
보라퍼플, 핑크골드, 그라파이트, 블루 색상의 '갤럭시 Z 플립4' 모습. 사진=삼성전자 제공

더욱 슬림해진 힌지, 무광의 백 글라스 및 유광의 금속 프레임등을 적용해 한층 더 세련된 디자인을 제공한다. 사용자는 커버 디스플레이에 사진, GIF, 동영상 등 다양한 형식으로 자신의 개성과 취향에 맞게 디스플레이를 연출할 수 있다. 

전작 대비 65% 더 밝은 센서가 장착된 카메라와 스냅드래곤 8 플러스 1세대 모바일 플랫폼을 통해 사용자는 밤낮 상관없이 고품질의 사진과 동영상 촬영이 가능하다.

'갤럭시 Z 플립4'는 전작 대비 용량이 약 12% 커진 3700mAh 배터리 탑재는 물론 초고속 충전을 지원해 25W이상 충전기 사용 시 0% 충전 수준에서 약 30분만에 최대 50%까지 충전할 수 있다.

한층 업그레이드된 촬영 경험

'갤럭시 Z 플립4'의 '퀵샷' 기능을 활용하면 스마트폰을 열지 않고 커버 디스플레이에서 고화질 후면 카메라로 촬영이 가능하다. 사진=삼성전자

'갤럭시 Z 플립4'는 폴더블에서만 가능한 '플렉스 모드'를 활용해 새롭고 다채로운 촬영 경험인 '플렉스캠'을 즐길 수 있다. 두 손이 자유로운 상태에서 여럿이서 셀피를 찍는 등 편리한 촬영 뿐 아니라 일반 스마트폰에서 경험하기 어려운 다양한 촬영 각도도 구현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MZ세대가 애용하는 소셜 앱에 최적화된 플렉스캠 경험을 제공하고자 메타와 파트너십을 강화해 인스타그램 '릴스' 촬영 시 플렉스 모드를 지원해 '숏폼' 영상 촬영에 최적화된 경험을 제공한다. 왓츠앱 및 페이스북도 영상통화에서 플렉스 모드를 지원한다. 

'퀵샷' 기능으로 스마트폰을 열지 않고 커버 디스플레이에서 고화질 후면 카메라를 활용해 촬영할 수 있다.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퀵샷은 인물 모드 촬영이 지원되고, 큇샷 촬영 중에도 플렉스 모드로 전환해 촬영을 계속 이어갈 수 있어 브이로그 제작 시 유용하다. 

스마트싱스 연동

삼성페이를 통해 자동차 문 잠금과 해제는 물론 '스마트싱스' 위젯을 통해 스마트싱스로 연결된 기기의 제어가 가능하다. 

삼성전자는 '스마트싱스'로 모바일부터 가전을 아우르는 초연결 경험을 확대하고 있다. 서병훈 IR부사장은 글로벌 2억3000만명 규모의 스마트싱스 사용자 기반 멀티 디바이스 경험 확대를 본격적으로 추진하겠다는 DX부문 하반기 전략을 밝힌 바 있다.

담당업무 : 전기, 전자, 반도체, 가전 등
좌우명 : 성숙이란 어릴 때 놀이에 열중하던 진지함을 다시 발견하는 데 있다 - 니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