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군, 민선 8기 첫 추경예산(안) 의회 제출
상태바
칠곡군, 민선 8기 첫 추경예산(안) 의회 제출
  • 이정수 기자
  • 승인 2022.08.07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 예산 6,117억원 보다 13.6% 증가한 833억원
칠곡군청 전경
칠곡군청 전경

[매일일보 이정수 기자] 칠곡군은 민생 안정과 경제 활력 증진은 물론 민선 8기 주요 공약에 따른 현안사업과 국도비 사업에 대응하기 위한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군의회에 제출했다.

이번 추경(안)은 본예산 6,117억원 보다 13.6%, 833억원 증가한 6,950억원 규모로 일반회계는 763억원(14.1%) 증가한 6,163억원, 특별회계는 6억7천만원(18.6%) 증가한 427억원이다.

지역 자생력 강화를 위해 △칠곡사랑카드 및 상품권 운영 48억원, △칠곡행복론 출연금 5억 원, △수출지원 바우처 지원사업 1억원, △일자리 창출 지원 3억원, △산업단지 입지 사전 조사 및 타당성 용역 1억원 등을 편성했다.

주요 공약·현안 및 국·도비 대응사업으로는 △왜관8리(월오)∼금산간 도시계획도로 개설 30억 원, △북삼(경호천) 데크로드 설치 15억원, △약목면 남계2리 도시계획도로 개설 10억원, △유휴자원 활용 지역 활력화 사업 10억원, △코로나19 관련 격리자 생활지원비 지원 80억원, △저소득층 한시 긴급생활비 지원 24억원 등을 편성했다.

김재욱 칠곡군수는 “민선 8기 첫 추경을 발판 삼아 경제를 살리고 군민을 늘릴 수 있도록 재정을 효율적으로 활용하고 적극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제출된 예산안은 오는 10일부터 열리는 제285회 칠곡군의회 임시회의 심의를 거쳐 오는 18일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