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크린골프의 혁신… 골프존 투비전 플러스 2022년형 업그레이드
상태바
스크린골프의 혁신… 골프존 투비전 플러스 2022년형 업그레이드
  • 한종훈 기자
  • 승인 2022.07.06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프존이 2022년형 투비전 플러스를 업그레이드해 선보였다. 사진은 골프존 홍보모델 프로골퍼 유현주. 사진= 골프존
골프존이 2022년형 투비전 플러스를 업그레이드해 선보였다. 사진은 골프존 홍보모델 프로골퍼 유현주. 사진= 골프존

[매일일보 한종훈 기자] 한층 더 필드와 유사해진 환경에서 생생한 스크린골프를 즐길 수 있게 됐다. 골프존이 생생한 스크린골프 게임 환경을 제공하는 ‘2022년형 투비전 플러스’를 업그레이드해 선보였기 때문이다.

2022년형 투비전 플러스는 골프존의 가맹 전용 시스템인 투비전 플러스에 최신형 모션플레이트를 탑재했다. 하드웨어의 파격적 변신과 개인별 맞춤 게임 옵션 및 필드에서 플레이하는 것 같은 플레이 화면을 연출하는 소프트웨어를 바탕으로 대대적인 업그레이드를 거쳐 스크린골프 시스템을 구축했다는 평을 받는다.

이번 업그레이드를 통해 △골퍼 개인별 플레이 환경 맞춤 설정 △디테일한 게임 화면 구현 △골퍼들의 편의성을 높인 새로운 사용자 환경을 적용했다. 2022년형 투비전 플러스는 전국 약 2000여 개의 골프존파크 가맹점에서 즐길 수 있다. △모션 플레이트 △체중이동센서는 오는 7월부터 해당 장비를 설치한 매장에서 경험이 가능해 스크린골프의 매력을 더욱 디테일하게 느낄 수 있다.

2022년형의 핵심 업그레이드 기능인 ‘모션 플레이트’는 타격부 1개, 타석부가 4개로 분할 돼 있는 5분할 플레이트다. 지면 상황에 따라 약 100여 개의 다양한 모션을 통해 실제 필드와 같이 세밀하면서도 리얼한 경사지를 연출할 수 있다.

기존 듀얼 플레이트 대비 각각의 다양한 경사도 구현이 5배 이상 가능하며, 그린 위에서는 LED퍼팅가이드가 퍼트 방향도 표시해 준다. 타석부에는 체중 이동 센서가 탑재돼 키오스크의 스윙분석 메뉴에서 스윙밸런스를 터치하면 나의 체중 이동 데이터를 상세히 확인할 수 있다.

필드의 손맛을 느낄 수 있는 3가지 신규 매트도 추가됐다. 탄성 섬유 충전재가 들어있어 필드의 잔디 느낌을 연출하는 ‘페어웨이 매트’, 엠보싱을 적용해 러프 잔디와 유사한 난이도를 체험해 볼 수 있는 ‘러프 매트’, 실제 벙커와 같이 모래 저항을 느낄 수 있는 ‘벙커 매트’ 3종이다.

골퍼 개인별로 컨시드 거리, 멀리건 거리, 스윙플레이트 난이도, 퍼팅 깃대 설정 등의 게임 옵션을 다르게 설정할 수 있어 플레이를 하는 동반자 간의 실력 등급에 따라 핸디캡 조정이 가능하다.

실제 필드에 나갔을 때처럼 화면에서 잔디와 바람을 느낄 수 있을 정도의 리얼리티를 담아 게임 화면을 구성했다. 개인별로 퍼팅 깃대 설정을 유지 혹은 제거할 수 있으며 깃대를 맞고 홀컵에 들어가거나 튕겨 나가는 등의 상황 연출도 추가했다.

바람의 세기에 따라 깃대의 흔들림이 다르게 구현되며, 샷을 할 때 티나 디봇이 날아가는 등 더욱 현실감을 강화했다. 볼이 떨어진 자국이 그린에 남고 볼이 지나간 라인도 흔적을 남겨 디테일하고 현실감 있는 라운드를 즐길 수 있다.

화면 구성도 업데이트됐다. 로비 화면에서 시즌 별 테마를 적용할 수 있고, 전면부터 바닥 스크린까지 하나로 이어지는 통일된 디자인으로 보다 시원하고 직관적인 라운드가 가능하다. 바닥 스크린에는 페이스 각도와 클럽패스가 표기돼 나의 스윙패스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어 구질 확인 및 스윙 연습에도 도움이 된다.

송영범 골프존 가맹사업부장은 “골프존은 지난 20여 년간 국내 스크린골프 산업을 선도해왔으며 독창적인 골프존의 스크린골프 시스템을 통해 골프 유입인구를 확대하는 등 골프 대중화에 꾸준히 기여해 왔다”라며, “앞으로도 골프존은 더욱 많은 골퍼들이 스크린골프를 통해 골프를 친숙하고 유익한 스포츠로 인식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시스템 연구개발을 통해 국내는 물론 전 세계 시장에서 스크린골프 시스템의 초격차 기술을 선도해 나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