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 ‘무지개 디딤돌 멘토링’ 7기 해단
상태바
코오롱, ‘무지개 디딤돌 멘토링’ 7기 해단
  • 이상래 기자
  • 승인 2022.07.03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문화 배경을 가진 청소년과 대학(원)생 간 일대일 멘토링 지원
신은주 코오롱 CSR사무국 이사(두번째줄 가운데)와 사단법인 점프 은초롱 사무국장을 비롯한 멘토, 멘티 참석자가 기념사진을 찍은 모습이다. 사진=코오롱 제공 

[매일일보 이상래 기자] “종이접기를 하며 지우(가명)한테 ‘너무 잘한다’, ‘선생님것도 해줘서 고마워’ 하고 자신감과 성취감을 얻을 수 있도록 격려했다. 칭찬을 많이 해주면 더 열심히 하는 친구라는 것을 알게 돼 앞으로도 지금처럼 리액션을 잘 해줘야겠다 생각했다.”(코오롱 ‘무지개 디딤돌 멘토링’에 참여한 멘토의 활동보고서 일부)

코오롱은 지난 2일 경기 과천시 코오롱타워에서 ‘무지개 디딤돌 멘토링’ 해단식을 열었다고 3일 밝혔다. 

‘무지개 디딤돌 멘토링’은 다문화가정 청소년들을 비슷한 환경에서 성장한 대학(원)생 멘토와 일대일로 짝을 지어 정서적 공감은 물론 학업과 문화체험을 통해 우리 사회에서 건강하게 성장하도록 지원하는 코오롱의 다문화가정자녀 지원사업이다. 해당 프로그램은 2015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7기를 맞았다.

이번에 참여한 36명의 멘토와 멘티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대면·비대면 활동을 병행하며 학습과 문화 체험활동을 함께했다. 지난해 11월부터 8개월간 국어·영어·수학 등 학교 교과 학습은 물론 클라이밍, 방탈출 게임, 세계 음식 체험 등 다양한 문화 체험활동을 해왔다.

해단식에서는 7기 활동 리뷰와 더불어 각 멘토와 멘티가 함께해온 모습들이 담긴 ‘포토상장’에 직접 문구를 작성하고 꾸며 서로에게 전해주는 시간을 가졌다. 신은주 코오롱 CSR(사회공헌활동)사무국 이사는 “멘토, 멘티 모두 8개월에 걸쳐 함께 성장하는 모습이 뿌듯하다”며 “코오롱은 지속해서 다문화·이주배경 청소년들의 밝은 미래를 응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