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정보문화진흥원·아이오테드, 스마트토이 상용화 업무협약
상태바
강원정보문화진흥원·아이오테드, 스마트토이 상용화 업무협약
  • 황경근 기자
  • 승인 2020.12.23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토이 상용화 업무협약(사진제공=강원도정보문화진흥원)
스마트토이 상용화 업무협약(사진제공=강원정보문화진흥원)

[매일일보 황경근 기자] 강원정보문화진흥원(원장 김흥성)이 22일 아이오테드(대표 김성섭)와 스마트토이‘텔리엇’서비스 상용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토대로 아이오테드는 스마트토이에 강원정보문화진흥원이 보유한 캐릭터를 접목한 로봇을 개발하고, 오는 21년부터 애니메이션박물관에서 시범 서비스 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관광테크 ICT융합사업, 스마트토이 관광 서비스를 추진함에 있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세계 최소형 인공지능 IoT모듈을 보유한 아이오테드는 강원도 춘천 소재 기업으로, 2족 보행 관광 가이드 로봇 텔리엇을 개발했다.

김흥성 강원정보문화진흥원장은“지역 캐릭터를 활용한 스마트토이 개발을 통해 춘천의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