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대 동문들, 코로나19 속 장학금 전달 릴레이
상태바
중앙대 동문들, 코로나19 속 장학금 전달 릴레이
  • 전기룡 기자
  • 승인 2020.11.25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현국 지오엘리먼트 회장 등 참여
중앙대 전경. 사진=중앙대 제공
중앙대 전경. 사진=중앙대 제공

[매일일보 전기룡 기자] 중앙대 동문들이 최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재학생들을 위해 장학금을 기부한다.

중앙대는 지난 19일 신현국 지오엘리먼트 회장(화학과 79)이 장학금 1억원을 전달했다고 25일 밝혔다.

신 회장은 “세계적으로 유례없는 상황에서도 중앙대가 다방면에서 좋은 성과를 거두고 있어 자랑스럽다”며 “후배들이 앞으로도 여러 분야에서 활약할 수 있는 발판이 되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지난 24일에는 진정주 약사(약학과 90)가 중앙대를 방문해 1억9000만원을 기부했다. 진 약사는 “자랑스러운 모교는 우리가 만드는 것”이라며 “제가 뿌리는 씨앗이 후배들을 통해 이어지고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근 고(故) 김용수 중앙대 교수(건축공학과 79)의 가족들도 어려운 환경에 있는 후배와 제자들을 위해 써달라며 장학금 1억원을 기부한 바 있다.

중앙대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다 같이 어려움을 겪는 와중에도 동문들이 후배들을 위한 따뜻한 마음으로 후원해주신 것에 감사하다”며 “재학생들 또한 코로나19로 어려운 대학생활을 이어가고 있는데 선배들의 뜻깊은 응원이 큰 힘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