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요타, 소외 이웃에 ‘사랑의 김치’ 500kg 전달
상태바
한국토요타, 소외 이웃에 ‘사랑의 김치’ 500kg 전달
  • 성희헌 기자
  • 승인 2020.11.23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숙인 급식소 ‘안나의 집’에 기부
타케무라 노부유키(왼쪽) 한국토요타 사장과 오현숙 안나의 집 사무국장. 사진=한국토요타 제공 
타케무라 노부유키(왼쪽) 한국토요타 사장과 오현숙 안나의 집 사무국장. 사진=한국토요타 제공 

[매일일보 성희헌 기자] 한국토요타자동차는 토요타 주말농부 가족들과 함께 손수 담근 김치 500kg을 노숙인 무료 급식시설 ‘안나의 집’에 전달했다고 23일 밝혔다.

2012년부터 시작된 토요타 주말농부 프로그램은 응모를 통해 선정된 ‘주말농부’에게 텃밭을 제공하고, 매달 직접 재배한 농작물의 일부는 소외계층에게 기부하며, 연말에는 사랑의 김장 나누기로 한 해를 마무리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타케무라 노부유키 한국토요타 사장은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주말농부들을 자주 만나 뵙지 못해 아쉬웠지만, 변함없이 함께 나눔을 실천하게 돼 기쁘다”며 “토요타 렉서스 사회공헌활동의 취지를 공감하고, 기부에도 적극 참여해 주신 주말 농부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 주말농부의 온기로 준비한 김치가 이웃들의 따뜻한 겨울나기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토요타는 올해 2월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성금 1억원, 8월과 11월에는 수해민들과 태풍피해농민들에게 각각 성금 1억원과 과일 1000박스를 구매해 전달하며 지속적인 이웃 사랑을 실천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