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역대 최고 1483억 원 농업직불금 지급
상태바
강원도, 역대 최고 1483억 원 농업직불금 지급
  • 황경근 기자
  • 승인 2020.11.06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道 코로나19 등 각종 재해를 이겨낸 농업인들의 경영안정을 위해
강원도 청사(사진제공=본사 황경근 기자)
강원도 청사(사진제공=본사 황경근 기자)

[매일일보 황경근 기자] 강원도(친환경농업과)는 금년에 기본형 공익직불 등 4개 직불 제에 대하여 농업인에게 1483억 원을 지급한다고 5일 밝혔다.

도 4개 직불제 1483억 원 사업은 △기본형 공익직불 68346농가 1329억 원, △논농업경영안정직불 28000ha 42억 원, △ 밭농업경영안정직불 40000ha 120억 원, △논 이모작직불  453ha 2억 원이다.

- 농업농촌의 지속 가능성 제고와 사람·환경 중심의 농정 패러다임 전환을 위해 금년도에 기존의 쌀·밭·조건불리직불제를 기본형 공익직불제로 전면 개편하여 1319억 원을 지급한다.

- 2017년부터 시행하여 오고 있는 강원 도형 직불제인 논·밭농업경영안정직불금 162억 원을 공익직불금 지급 후 대상자를 확정하여 추가로 지급한다.

- 논이모작직불은 겨울철 휴경기간에 사료작물을 재배하여 농지의 생산성을 증대하여 소득안정과 주요 밭작물의 자급률 제고를 위하여 추진한 농가에 2억 원을 지급한다.

강원도는 “코로나19로 모든 국민들이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고, 특히, 금년은 각종 재해 등으로 그 어느 때보다도 어려운 농업환경임을 감안, 각종 직불 금을 조기에 지급할 계획”이며, “앞으로 공익직불제 등이 농업농촌 현장에서 안정적으로 시행되어 농가소득 증대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