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이 좋다] 한국콜마, 소외계층 아동·청소년 지원 나선다
상태바
[대한민국이 좋다] 한국콜마, 소외계층 아동·청소년 지원 나선다
  • 김아라 기자
  • 승인 2020.10.21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동보호시설 그룹홈에 후원금 2000만 원과 마스크 2만 장 전달
아동청소년그룹홈지원협약식. (왼쪽)김병묵 한국콜마홀딩스 대표, (오른쪽)방영탁 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장. 사진=한국콜마 제공.
아동청소년그룹홈지원협약식. (왼쪽)김병묵 한국콜마홀딩스 대표, (오른쪽)방영탁 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장. 사진=한국콜마 제공.

[매일일보 김아라 기자] 한국콜마홀딩스가 취약계층을 위한 전방위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한국콜마홀딩스와 한국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는 아동청소년그룹홈을 지원하는 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그룹홈은 보호가 필요한 아동과 청소년이 가정과 같은 주거 환경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 아동보호시설이다. 현재 전국 560여 개 시설에서 3000여 명의 아이들이 보호받고 있다.

이번 협약은 한국콜마홀딩스의 사회공헌활동 일환으로 그룹홈 생활 아동의 건강한 성장과 안정적인 보호를 위해 마련됐다. 이날 협약에 따라 한국콜마홀딩스는 2000만 원 상당의 후원금과 KF-94 마스크 2만 장을 지원했다.

한국콜마홀딩스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되고 날씨까지 추워지고 있는 상황에 아동청소년에게 작은 힘이 될 수 있기를 바람에서 지원을 결정했다”며 “상황이 좋아지면 아이들을 위한 건강지원 프로그램, 임직원 멘토링 등 다양한 활동도 이어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콜마홀딩스는 코로나19가 확산된 이후 지자체를 통해 손소독제 5만 개를 기부한 바 있다. 더불어 지난 7월 ‘미혼한부모 가정’을 위한 지원협약을 맺고 방역 물품과 기부금을 전달하는 등 꾸준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