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연합, 北수해지원에 20만 유로 제공
상태바
유럽연합, 北수해지원에 20만 유로 제공
  • 전승광 기자
  • 승인 2011.08.09 1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일보] 유럽연합(EU)이 북한 수해지원을 위해 국제적십자사(IFRC)에 20만 유로(미화 28만 달러)를 제공했다고 9일 미국의 소리(VOA)방송이 보도했다.

이 방송은 EU가 기부한 20만 유로가 지난 2일 적십자가 '재난구호 긴급기금'으로 집행한 59만 달러에 포함돼 처리됐다고 밝혔다.

EU 인도지원사무국 동남아 사무소의 마티아스 아이크 대변인은 "북한의 인도주의 상황을 계속 관찰하고 있다"며 "북한 홍수에 대한 추가 지원은 적십자가 새롭게 요청하면 다른 원조국들의 참여 현황을 감안해 필요도에 따라 결정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세계식량계획(WFP)과 유엔아동기금(UNICEF)등 유엔기구들도 북한에 대한 본격적인 수해지원에 앞서 북한 당국에 피해 현황 자료를 추가로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주재 유엔기구들의 상주 조정자인 제롬 소바쥬 유엔개발계획(UNDP)평양사무소장은 "북한 당국이 유엔의 요청에 다라 홍수 관련 자료를 일부 공개했다"며 "자료는 농지, 가옥, 공공시설, 도로, 다리 등의 피해 현황과 사상자 수치를 담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